민생・사회

<전시성폭력은 당연히 청산돼야> … 반아베반일청년학생공동행동농성 1268일째

반아베반일청년학생공동행동의 소녀상지킴이농성이 19일로 1268일째를 맞이했다.





소녀상지킴이는 <오늘은 전시성폭력추방의날이다>고 밝혔다. 이어 <일본군성노예제피해뿐만아니라 전세계 전시성폭력은 당연히 청산되어야한다>고 목소리 높였다.   





한편 오늘 낮 12시 평화로에서는 정의기억연대주관으로 <김복동평화상시상식>과 <일본군성노예제문제해결을위한 정기수요시위>가 동시진행됐다



*기사제휴 : 21세기대학뉴스

f77c05d10ec629e81ab165b9898efd7b.jpg

25055071874574180f38d0f2e6e7c2fd.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