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민중민주당 <6.15공동선언발표20주년 평화통일대회> 참여

민중민주당(환수복지당)은 13일 청계천에서 열린 <6.15공동선언발표 20주년 평화통일대회>에 참여했다.

대회를 주최한 20주년준비위(6.15공동선언20주년준비위원회)는 문재인대통령이 판문점선언에 서명한 후 <결코 되돌아가지 않을 것>이라 다짐한 것을 언급하며 <6.15공동선언20주년앞에 (다짐을) 다시한번 기억하고 실천하자>고 전했다.

이창복6.15남측위상임대표의장은 대회사에서 6.15공동선언이 <민족자주원칙을 확인한 역사적 합의>였다며 <6.15공동선언의 기초가 있었기에 10.4선언 4.27판문점선언 9.19평양공동선언이 가능했다> 평했다.

이어 남북이 <다시 대결과 적대의 시간으로> 돌아가는 것을 안타까워하면서 <미국눈치보기와 공동선언실천의 부재가 남북관계악화>를 초래했다고 지적했다.

이창복의장은 <대화협력과 진정성 있는 약속이행이 신뢰회복의 빠른 길이다>라며 <지금 필요한 것은 6.15공동선언에 대한 용기있는 계승과 책임있는 실천>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