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무력성대변인담화 <대결을 유발시킬수 있는 위험천만한 군사적준동>

8일 노동신문은 인민무력성대변인담화 <대결을 유발시킬수 있는 위험천만한 군사적준동>을 보도했다.

담화는 공군이 북을 <적>으로 지칭하고 군사연습을 벌려놓은것은 <군사적대결의 극치>이자 <민족앞에 확약한 북남군사합의에 대한 전면역행이고 노골적인 배신행위>라고 강도높게 비판했다.

이어 <모든것이 2018년 북남수뇌회담이전의 원점으로 돌아가고있다>며 합동군사연습은 <절대로 스쳐지날수 없는 엄중한 도발>로 <반드시 우리가 필요한 반응을 해야만하는 상황>이라고 분노했다.

그러면서 <적은 역시 적이라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된다는것을 다시한번 깨닫게 하고 뼈속깊이 새겨주는 기회로 되였다. 적이 우리를 치자고 공공연히 떠들며 열을 올리는데 우리가 가만히 앉아있겠는가.>고 경고했다.

다음은 전문이다.

대결을 유발시킬수 있는 위험천만한 군사적준동

6일 남조선군부는 공군 공중전투사령부소속 《F-15K》, 《KF-16》, 《F-4E》, 《FA-50》전투기 20여대와 해군 2함대소속 고속정 등을 조선서해 열점지역에 내몰아 합동군사연습을 벌려놓았다.

남쪽군부호전광들이 자행한 이러한 망동짓은 쩍하면 우리더러 조선반도의 긴장완화노력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중단이요, 강한 유감이요 자동응답기같은 말만 외우군 하던 자기 상전도 이제는 더이상 할 말을 찾지 못하게 하는 군사적대결의 극치이다.

모든것이 2018년 북남수뇌회담이전의 원점으로 돌아가고있다.

이번 합동연습은 지난 시기 북남쌍방사이에 군사적충돌이 발생하였던 조선서해 최대열점지역의 공중과 해상에서 감행되였으며 우리의 그 무슨 《이상징후》와 《도발》을 가정해놓은 상태에서 공공연히 자행되였다.

더우기 엄중한것은 남조선군부가 우리를 《적》으로 지칭하고 이러한 군사연습을 벌려놓았다는 사실이다.

이는 절대로 스쳐지날수 없는 엄중한 도발이며 반드시 우리가 필요한 반응을 해야만하는 상황이다.

그 어디에도 변명할수 없는 고의적인 대결추구가 아닐수 없다.

남조선군부는 이번 합동연습의 목적이 북의 화력 및 기습《도발》에 대한 대응능력을 향상시키며 《적》의 《도발》원점을 타격하고 지원세력을 격퇴하는데 있다는것을 숨기지 않았다.

남조선군부의 무모한 군사적도발행위는 지상과 해상, 공중에서 상대방에 대한 일체 적대행위를 금지하고 특히 서해일대를 평화수역으로 만들데 대해 온 민족앞에 확약한 북남군사합의에 대한 전면역행이고 노골적인 배신행위이다.

적은 역시 적이라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된다는것을 다시한번 깨닫게 하고 뼈속깊이 새겨주는 기회로 되였다.

적이 우리를 치자고 공공연히 떠들며 열을 올리는데 우리가 가만히 앉아있겠는가.

주체109(2020)년 5월 7일

평 양

최신기사

민중민주당, 미대사관앞평화시위1444일째 <광화문미대사관앞철야> 1010일째 미대사관포위시위486일째 평택험프리스기지앞미군철거시위549일째 삼봉로노천당사사수투쟁125일째
보류와 조짐
[노동신문] 행복의 불빛 넘쳐흐르는 아름다운 수도의 거리
민중민주당, <친미극우무리·친미친극우견찰규탄> 평화시위84일째 정보원앞보안법철폐투쟁29일째 견찰청앞반민주보수대정보견찰해체투쟁28일째 청와대앞악폐청산투쟁11일째
전총 <모든실업자에게 매월50만원수당지급!> … 정부서울청사앞 일인시위88일째
[국제단신] 미 기업파산 규모7년만에 최대치
[국내단신] 문재인대통령 <미, 대선전 북미회담 추진필요>
민중민주당, 미대사관앞평화시위1443일째 <광화문미대사관앞철야> 1009일째 미대사관포위시위485일째 평택험프리스기지앞미군철거시위548일째 삼봉로노천당사사수투쟁124일째
<혈세강탈하는 미군은 즉각 철거돼야> 9차미국평화원정 123일째 … 미국평화원정시위 총1151일째
민중민주당, <친미극우무리·친미친극우견찰규탄> 평화시위83일째 정보원앞보안법철폐투쟁28일째 견찰청앞반민주보수대정보견찰해체투쟁27일째 청와대앞악폐청산투쟁10일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