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F] 조끼하나면충분하다(IL SUFFIRA D’UN GILET)

26일 11시 2020노동인권국제영화제 <바리케이드>는 개막작으로 <조끼하나면충분하다>를 상영하고 관객과의대화(GV)를 진행했다.

다음은 민중민주당이만드는 진보정치시사월간지 <항쟁의기관차> 4월호 <생활>에 실린 <조끼하나면충분하다> 소개글이다.

조끼하나면충분하다(Il suffira d’un gilet) 프랑스 2019 기록영화 오헬리앙블롱도·발레리오마지

<조끼하나면충분하다>는 프랑스의 <노란조끼>투쟁을 담은 기록영화다.

3년째 계속되고있는 <노란조끼>시위는 반민중적이며 반노동적인 마크홍정권의 폭력진압에 맞선 저항의 투쟁이자 생존권쟁취를 위한 사활적투쟁이다.

영화는 오랜 투쟁의 역사가 있는 브흐타뉴지방의 도시 생나제흐와 파리 샹젤리제에서의 집회를 통해 <노란조끼>의 정체성과 공권력의 탄압, 그리고 미래를 말한다.

<노란조끼>투쟁에 대한 여러 관점과 분석을 관통하는 사실은 민중의 분노를 반영하고있는 불가피한 사회적현상이라는것이다. 그렇기에 <노란조끼>는 프랑스혁명역사와 맥을 같이한다.

영화는 게헝드·모흘래의 집회, 샹젤리제의 경찰폭력, 원형교차로점거투쟁등을 보여주고 창고를 몰수해 <민중의집>으로 변화시키는 과정을 생생히 담고있다.

비참한 삶에 대한 분노로 노란조끼를 걸치고 거리에 나와 투쟁을 하고 그과정에서 차츰 자긍심을 갖게 되는 프랑스민중의 의식변화과정을 실감할수 있다.

최신기사

반미투본 <자주·평화·민족대단결원칙준수!점령군미군철거!반통일악법보안법철폐!>
민대위 조선일보앞 <민족반역언론조선일보폐간!반민주파쇼악법보안법철폐!>
전총 <정권과 자본의 개량화공세를 분쇄하고 민중민주의 새세상을 향해 힘차게 전진하자!> 논평발표
민중민주당, 미대사관앞평화시위1446일째 <광화문미대사관앞철야> 1012일째 미대사관포위시위488일째 평택험프리스기지앞미군철거시위551일째 삼봉로노천당사사수투쟁127일째
건더기 없으면
민중민주당, <친미극우무리·친미친극우견찰규탄> 평화시위86일째 정보원앞보안법철폐투쟁31일째 견찰청앞반민주보수대정보견찰해체투쟁30일째 청와대앞악폐청산투쟁13일째
전총 <모든실업자에게 매월50만원수당지급!> … 정부서울청사앞 일인시위90일째
민중민주당 <친일반역무리비호견찰규탄!민갑룡해임!보안법철폐!> 견찰청집회 10회째 .. 견찰규탄집회 총27회째
<미제국주의의 모든 침략행위 강력규탄!> 9차미국평화원정 125일째 … 미국평화원정시위 총1153일째
민중민주당, 미대사관앞평화시위1445일째 <광화문미대사관앞철야> 1011일째 미대사관포위시위487일째 평택험프리스기지앞미군철거시위550일째 삼봉로노천당사사수투쟁126일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