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아카이브

文化短信 (1)

文化短信

 

四年동안佛語못배워

파리駐在美大使館夫人

 

그녀의 조상이 불란서계라하여 쟈크린·케네디(케네디대통령부인)를 숭배하는 불란서 여자들은 방금 주불미대사직을 퇴임한 아모리·하우튼씨부인이 파리년간이나 살면서 불어를배울수가 없다는 실토에 눈들을 동그랗게들떴다 그런데 하우튼씨부인은 이렇게 변명하는것이었다 아마 나는 언어를배우기엔 너무 늙었나봐요 내딸은 파리에온지 넉달만에 불어를 유창하게 지껄이게 되었답니다라고-(W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