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 남코리아와 러시아북핵수석대표가 만나 코리아반도정세에 대해 협의했다.

이도훈외교부평화교섭본부장과 이고리러시아외교부아시아태평양차관은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만나 남러북핵수석대표회담을 열었다.

이들은 최근 마르굴로프차관방북결과를 공유하고 북미실무협상재개가 중요하다는데 의견을 일치했다.

외교부는 <양국이 실무협상의 재개로 코리아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정착을 위한 진전이 이뤄지도록 노력하기로 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