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사회

우리민족끼리 <아베정부 방사능오염수방류 반인륜적행위>

1일 북이 후쿠시마원전오염수방출계획에 <반인륜적 행위>라며 철회할 것을 촉구했다.

우리민족끼리는 논평 <핵재난을 들씌우려는 섬나라족속들의 반인륜적 만행>에서 <방사능오염수를 방류하면 동해전수역은 물론 태평양전체가 오염되게 된다><아베패당은 전체 조선민족과 국제사회의 엄중한 경고를 깊이 새겨듣고 함부로 경거망동하지 말아야 한다>고 경고했다.

이어 <저 하나의 이익을 위해서라면 지구생태환경도 서슴지않고 파괴하고 인류를 희생물로 삼아도 무방하다는 일본특유의 야수적 본색을 그대로 드러낸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다른 나라들과 민족의 생존까지 위협하면서 핵오물들을 마구 버리겠다는 나라는 오직 섬나라 야만인들인 일본밖에 없다><전체 조선민족은 우리의 푸른바다가 핵오물로 더럽혀지는 것을 절대로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앞서 숀버니그린피스원자력전문가는 <아베내각과 도쿄전력이 방사성오염수 100만톤 이상을 태평양에 방류할 계획을 추진중이다>고 폭로했다.

지난달 14일 버니수석은 국회기자간담회에서 <후쿠시마원전의 고준위방사성오염수가 방류면 동해로 유입될 것>이라며 <남코리아정부가 국제사회에 문제를 제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