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아베반일청년학생공동행동의 소녀상지킴이농성이 21일로 1270일째를 맞이했다.

소녀상농성장을 방문한 한 시민은<무더위속에서 고생이많다>며 지킴이들을 격려했다.

                                                                                                                                                                                                        *기사제휴 : 21세기대학뉴스

1.jpg

2.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