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아베반일청년학생공동행동의 소녀상지킴이농성이 8일로 1165일째를 맞이했다.

소녀상지킴이는 <소녀상에 외국인들도 자주 찾아온다. 오늘은 소녀상뱃지를 들고온 외국인이 일본군성노예제문제에 관심이 많다며 의자에 앉아서 사진을 찍고 갔다.>라며 <이 문제가 전세계로 널리 퍼지고있다. 하루빨리 일본군성노예제문제가 완전해결돼야한다.>고 전했다. 
*기사제휴 : 21세기대학뉴스

1.jpg

3.jpg

2.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