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5 C
Seoul
2024년6월23일 일요일 4:48:48
Home일반・기획・특집민생・사회반일행동 소녀상사수투쟁 … 〈친일극우무리들은 청산의 최우선대상〉

반일행동 소녀상사수투쟁 … 〈친일극우무리들은 청산의 최우선대상〉

31일 반일행동은 일본대사관앞 평화의소녀상에서 친일극우무리들의 소녀상테러행각을 규탄하는 투쟁을 진행했다. 투쟁은 전날에 이어 강력히 진행됐다. 

반일행동은 친일극우단체들이 전국곳곳의 소녀상을 돌며 소녀상철거를 주장하는 물품들을 소녀상에 함부로 설치하고 다니고 있다면서 일말의 민족적 양심도 없는 만행이라고 규탄했다.

회원은 <우리민중에겐 죽음뿐인 전쟁을 위해 일본정부에 역사를 파는 친일극우무리들은 청산해야 할 최우선 대상>이라며 <청년학생들은 친일극우무리들과 윤석열무리를 청산하고 다시는 일본군국주의가 이땅에 마수를 뻗칠수 없도록 끝장내는 투쟁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다른 회원은 <윤석열은 취임직후부터 일본정부의 대리인역할을 충실히 수행해온 자>라며 <과거사문제는 지워버린 채 일본을 협력파트너라 추켜 올리기만 하는 자가 윤석열이니 윤석열하에서 친일극우무리들이 이토록 선도 모르고 날뛰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일본정부와 친일극우무리들의 그 어떤 준동이 앞으로 있다 한들, 물러섬 없이 소녀상을 지키며 정의의 반일투쟁, 반윤석열반일투쟁을 더욱 가열하게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음으로 발언한 회원은 <친일극우무리들은 전국 곳곳의 소녀상에 그 더러운 손으로 정치테러를 일삼고 천박한 짓을 스스럼 없이 자행하며 역사를 더럽히고 있다>며 <숨어살아도 모자랄 판국에 감히 밖으로 나와 활개를 치고 감히 정의가 살아 숨쉬는 이곳 평화로에 모습을 드러내고 있는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계속해서 <친일정권이 없으면 자신들의 존재조차도 없을 친일극우무리들>이라며 <반일행동은 윤석열 타도를 첫번째로, 친일매국노, 친일극우무리들을 뿌리뽑아 청산해 낼 것이며 민중들과 함께 역사를 만들고 역사를 세워나갈 것>이라고 단언했다. 

회원들은 <소녀상정치테러 강력규탄한다!>, <친일극우무리 청산하자!>, <친일매국 윤석열 타도하자!> 구호를 힘차게 외쳤다. 24시간집회는 계속된다. 

관련기사
- Advertisement -
플랫포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