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5 C
Seoul
2024년6월23일 일요일 3:32:31
Home일반・기획・특집민생・사회〈소녀상정치테러규탄! 친일극우무리청산! 윤석열타도!〉 반일행동투쟁 강력전개 

〈소녀상정치테러규탄! 친일극우무리청산! 윤석열타도!〉 반일행동투쟁 강력전개 

30일 반일행동은 전국적으로 벌어지고 있는 소녀상에 대한 테러행위와 오는 6월26일 소녀상일대에서의 친일극우단체대규모집회 등을 규탄하는 투쟁을 강력히 진행했다. 

소녀상사수투쟁은 오전9시부터 3시간간격으로 3차례에 걸쳐 진행됐다. 

9시 진행된 소녀상사수투쟁에서 반일행동회원은 <친일극우단체들이 전국에 있는 소녀상에 봉지와 마스크를 씌우며 감히 소녀상철거를 입에 올리고 있다>면서 <일본이 사죄와 배상을 회피하고 윤석열이 친일매국노짓거리를 남발할수록, 소녀상철거를 입에 올릴수록 우리의 투쟁은 더욱 굳세어질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또다른 회원은 <단순히 몰상식한 무뢰배들의 난동이라면 걱정이 비교적 덜하겠지만 이들의 매국적 발악이 일제국주의자들의 역사왜곡과 군국주의 책동의, 그리고 윤석열정권의 친일친미 반역책동의 앞잡이로서 벌인다는데 그 심각성이 있다>고 지적했다. 

회원들은 <소녀상정치테러 강력규탄한다!>, <친일극우무리 청산하자!>, <친일매국 전쟁책동 윤석열 타도하자!> 구호를 힘차게 외쳤다.

12시 진행된 투쟁에서 회원은 <2015년 한국정부에 기만적인 위로금을 주며 일본군성노예제문제는 완전히 해결됐으니 더이상 건드리지 말라던 일본정부와 극우무리들의 속내가 일제의 전범역사가 가로막아온 군국주의의 부활, 대동아공영권의 망상을 실현할 흉심뿐임은 이제 모두가 아는 사실>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전쟁을 준비하는 곳에서 전쟁이 나기 마련이고 전쟁을 통해 돈과 권력을 획득유지해온 제국주의가 연일 전쟁연습을 벌이는 한반도는 일촉즉발의 화약고와 같다>며 <우리민중에겐 죽음뿐인 전쟁을 위해 일본정부에 역사를 파는 친일극우무리들은 청산해야 할 최우선 대상>이라고 강조했다.

15시 열린 <소녀상정치테러규탄! 친일극우무리청산! 윤석열타도!> 기자회견집회에서 회원은 <친일극우무리들이 이토록 당당히 날뛸수있는 그 이유는  친일매국 윤석열이 이들의 우두머리로서 서있기 때문>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회원은 <최악의 친일매국노, 외세의 특등모리배라 평가받는 윤석열은 언제나 일본정부의 군국주의강화에 날개를 달아주는 주구로 최선을 다해왔다>며 <과거사문제는 지워버린채 일본을 협력파트너라 추켜올리기만 하는자가 윤석열이니 윤석열하에서 친일극우무리들이 이토록 선도 모르고 날뛰는 것>이라고 역설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친일매국 윤석열부터 타도해야 한다. 소녀상정치테러를 규탄하고 일본군성노예제문제를 철저히 해결하기 위해, 우리민중의 진정한 해방세상을 앞당기기 위해 최악의 친일매국노 윤석열부터 타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반일행동은 성명 <더욱 강력한 반윤석열반일투쟁으로 해방세상을 앞당길 것이다!>를 발표했다. 회원들은 24시간 집회를 이어가고 있다.

관련기사
- Advertisement -
플랫포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