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5 C
Seoul
2024년6월23일 일요일 3:23:28
Home세계반제플랫포옴〈전쟁의 화근 미제침략세력 끝장내자!〉 11월세계반제동시투쟁 인천

〈전쟁의 화근 미제침략세력 끝장내자!〉 11월세계반제동시투쟁 인천

세계반제플랫포옴(The World Anti-imperialist Platform)·반미투쟁본부가 주최하는 <세계대전획책제국주의타도! 세계대전화근미군철거!> 11월세계반제동시투쟁이 3일 인천 맥아더동상앞에서 진행됐다. 

민중민주당(민중당)인천시당당원들과 지역활동가들은 우리말과 영어로 된 구호피시 <미제국주의전쟁책동 반대! 전세계미군기지철거! 단결한 민중은 반드시 승리한다!>를 내세웠다. 

먼저 자주통일과 민주주의를 위해 투쟁하다 산화한 열사들을 기리며 묵념한 뒤 <임을위한행진곡>을 제창했다. 

사회자는 <이스라엘은 미제국주의침략세력의 지원아래 지상전을 본격화하고 팔레스타인민중에 대한 대대적인 학살을 감행하고 있다. 유엔을 비롯해 세계각국이 규탄하며 <인도적휴전>을 촉구하고 있음에도 오로지 미국만이 <조건 없는> 군사지원을 계속하며 이스라엘의 침략과 학살을 비호하고 전쟁확대를 부추기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미제침략세력과 윤석열파쇼호전광이 <아시아판나토>를 조작해 북침전쟁동맹을 강화하고 미군핵전략자산까지 동원한 북침핵전쟁연습을 벌임으로써 이땅은 일촉즉발의 전쟁전야에 놓여있다>며 <우리민중은 세계대전을 획책하는 미제침략세력과 그주구 윤석열을 타도하여 제국주의침략과 약탈이 없는 세상, 진정한 해방세상을 실현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참가자들은 구호 <미제국주의전쟁책동 중단하라!>, <미일남 아시아판나토 반대한다!>, <미일제국주의주구 윤석열 타도하자!>, <북침핵전쟁도발 윤석열 타도하자!>, <세계대전화근 미군 철거하라!>, <팔레스타인 해방! 팔레스타인 승리!>, <Free, Free, Palestine!>, <From the river to the sea, Palestine will be free!>를 힘차게 외쳤다. 

이용수평화협정운동본부대표는 <미군이 영구적으로 주둔하고 미국정부는 우리사회전반에 대한 지배와 간섭을 하고있다>며 <미제국주의는 친미대리정권을 통한 군사적 지배와 경제적 착취로 그 침략적 본질을 가리우고 있다. 윤석열이 무모한 북침핵전쟁도발에 미쳐날뛸수 있는 것은 미제국주의가 뒷배가 되어주기 때문>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제국주의주구 윤석열은 제국주의세계패권전략을 추종하며 안으로 파쇼탄압, 밖으로 전쟁도발을 일삼고 우리노동자민중에게 노예적인 삶을 강요하고 있다>며 <사람보다 돈을 중시하는 사회, 그 돈이 권력이 되고, 그 권력을 장악하고있는 친미친일파들, 이들을 양산해낸 제국주의가 모든 사회악의 근원>, <우리가 가장 먼저 미군을 철거하고 윤석열을 타도해야한다고 외치는 이유>라고 힘주어 말했다. 

지창영평화협정운동본부집행위원장은 <세계언론은 팔레스타인을 마치 악의 무리인양 보도한다. 그러나 상황이 사뭇 달라졌다. 팔레스타인의 해방에 대한 목소리가 높아져가고 있다. 제국주의에 반대해 온세계가 함께 행동하는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계속해서 <전세계에서 미국이 쇠락해가는 조짐이다. 코리아반도는 어떤 길을 택해야 하는지 심각하게 생각할 때다. 윤석열은 무조건 미국추종이다. 그러다 어떻게 될지는 이미 우크라이나의 젤렌스키가 보여주고 있다.>며 <평화는 미국을 추종하면서가 아니라 우리민족과 함께해야 오는 것이다. 민중이 무엇을 바라는지, 무엇을 해야하는지 자각해야 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참가자들은 세계반제동시투쟁성명 <희대의 학살자 미제침략세력을 몰아내자!>를 낭독한 뒤 <인터내셔널가>를 불렀다.

아래는 성명전문이다. 


[세계반제공동행동성명]
희대의 학살자 미제침략세력을 몰아내자!

미제침략세력과 시오니즘 이스라엘이 전대미문의 대학살을 감행하고 있다. 10월31일현재 가자지구보건부는 이스라엘의 공습으로 무려 8300명이상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그중 절반이 어린아이다. 이스라엘총리 네타냐후는 최근 <전쟁 2단계>를 선포했고 이스라엘군은 가자시티를 점령하기 위해 가자지구민중들을 향한 무차별폭격으로 대대적인 살육만행을 벌이고 있다. 가자북부에서 작전규모를 확대하며 장기적 포위전의 방식으로 침략전쟁을 한다는 것에 가자지구민중을 완전히 몰살시키겠다는 극악무도한 흉심이 담겨있다. 이스라엘의 야만성은 17일 500여명이 학살된 가자지구 알아흘리아랍병원참사를 통해 이미 드러났다.

팔레스타인민중학살의 주범, 침략전쟁의 범죄자는 미제침략세력과 이스라엘시오니즘이다. 유엔을 비롯해 각지에서 휴전을 촉구하자 네타냐후는 <휴전요구는 이스라엘이 하마스에, 테러에, 야만성에 항복하라는 것>이라며 최악의 전쟁·학살광증을 드러냈다. 바이든<정부>도 30일 전쟁과 관련해 <우리는 휴전이 지금 올바른 답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야수적 본색을 노골화했다. 미국과 이스라엘의 사상최악의 침략만행에 대한 중동반제무장세력의 분노와 참전은 지극히 당연하다. 레바논 헤즈볼라는 이스라엘북부를 향한 공습을 계속 단행하고 있고 이란은 최근 <레드라인을 넘었다>고 선언하며 참전가능성을 시사했다.

동유럽과 중동에서의 전쟁에 이어 동아시아도 일촉즉발의 전쟁직전상황이다. 10월30일 대규모 <한미합동항공연습> 비질런트디펜스가 시작됐다. 전술핵무기의 탑재가 가능한 F-35전투기를 비롯해 각종 침략무력을 동원해 <한반도>항공에서 진행하는 이연습에 대해 공군측은 <적의 어떤 도발에도 즉각 대응하고 강력하게 응징할 수 있는 최상의 결전태세>를 망발하며 대북선제핵타격흉계를 대놓고 드러냈다. 미제침략세력은 캠프데이비드에서 <한국>·일본과 회동한 뒤 <한반도>상공과 해상에서 침략무력들을 결집해 광란적인 전쟁연습을 전개하며 대북침략을 도발하고 있다. 현재 전세계가 목도하고 있는 전쟁의 참상은 미제침략세력과 윤석열파쇼호전광의 <한국전>도발이 얼마나 위험하고 악랄한지를 확인시켜준다.

침략과 학살의 미제침략세력을 하루빨리 끝장내야 한다. 2022년 우크라이나전, 2023년 팔레스타인전에 이어 2024년 <한국전>과 대만전이 개시될 가능성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미제침략세력은 우크라이나의 나토가입을 획책하고 사우디아라비아와 이스라엘의 관계정상화를 추진하며 인위적으로 전쟁을 부추겼다. <아시아판나토>를 조작하고 북침전쟁동맹을 강화하는 이유도 동아시아에서 전쟁을 일으키려는 흉계다. 우리민족은 전쟁을 확대·장기화하며 전장을 인간생지옥·대학살지로 전변시키는 침략세력의 잔학무도한 만행을 뼈저리게 경험한바 있다. 침략과 학살, 지배와 약탈을 생명줄로 삼는 미제국주의를 격퇴해야만 전쟁을 종식하고 세계의 평화와 안정을 이룩할 수 있다. 반제반미공동투쟁에 나선 세계인류와 미군철거·윤석열타도에 나선 우리민중은 미국을 위시로 한 제국주의침략세력을 완전히 쓸어버리고 진정한 자주와 평화의 새세상을 앞당길 것이다.

2023년 11월 3일 인천맥아더동상앞
세계반제플랫포옴 반미투쟁본부

관련기사
- Advertisement -
플랫포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