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영상] 코리아연대 〈미대사관 4차 진격투쟁〉

코리아연대 <미대사관 4차 진격투쟁>

코리아연대(자주통일과민주주의를위한코리아연대) 이미숙·김경구회원이 조국통일3대원칙 <자주, 평화, 민족대단결>을 천명한 7.4남북공동성명발표43주년인 7월4일오후3시40분경 미대사관 4차 진격투쟁을 전개했다.


아래 영상에는 현장의 영상과 사진이 편집돼 있다.

두회원은 <탄저균 가지고 미군은 떠나라!> 현수막을 펼치고 구호를 외치며 광화문광장에서 미대사관정문을 향해 과감히 돌진했다.

두회원은 미대사관으로 돌진하면서 코리아연대 7.4투쟁선포문과 <탄저균반입 THAAD강요 미군은 이땅을 떠나라!>, <노동자·서민 다죽이는 박근혜정권 퇴진하라!>, <세월호참사 학살이다 박근혜정권 퇴진하라!> 등 구호가 적힌 3종의 전단 수백장을 뿌렸다.

그들은 투쟁선포문을 통해  <오늘은 역사적인 7.4공동성명이 발표된 날로, 두정부가 합의하고 내외에 엄숙히 선포한 자주·평화·민족대단결의 조국통일3대원칙이 관철됐다면 코리아의 자주적 평화통일은 이미 이뤄졌을 것>이라고 밝히고, <문제는 조국분단의 원흉이며 만악의 근원인 미군이 이땅에 주둔해 종미사대적이고 호전적이며 민족분열적인 예속정권을 조종하고 비호하는데 있다.>고 준열히 규탄했다.

두회원이 현수막을 펼치고 구호를 외치며 전격적이고 순식간에 진격하자 미대사관정문을 지키고 있던 수십명의 경찰들이 우왕좌왕하는 등 당황해했다.

두회원의 미대사관진격투쟁을 지켜보던 한국기독교평화연구소상임고문 문대골목사는 경찰을 향해 <박근혜를 위할 것이 아니라 대한민국을 위해야 한다. 국민 다죽이는 탄저균 들여오는데 경찰이 국민을 위해야지 미군을 위하는 거냐.>며 호통 치면서 강하게 항의했다.

영상에는 두회원이 강희남범민련초대의장의 사진과 <남기는 말> 앞에서 한 결의발언이 담겨 있다.

이미숙회원은 <43년전 7.4남북공동성명이 발표된 오늘 우리는 미대사관진격투쟁을 전개한다. 이땅에서 자주적 평화통일이 이룩되는 그날까지 줄기차게 투쟁할 것이다. 투쟁!>이라고 결의했다.

김경구회원은 <7월4일 조국통일3대원칙이 발표된 역사적인 날의 미대사관4차진격투쟁을 기쁘게 생각한다. 민중이 주인되는 세상이 반드시 온다는 것을 확신한다. 탄저균 가지고 미군은 떠나라! 투쟁!>이라고 결의했다.

두회원은 지난 1월8일 민주주의수호와공안탄압저지를위한시국농성에 돌입한 후 178일째 농성투쟁을 이어가던 중이었다.

코리아연대는 <자주와 평화, 민족대단결을 위해 미국이 당장 실행해야 할 4가지>를 엄숙히 요구하고, <만약 미국이 이 정당한 요구사항을 수락하지 않는다면 코리아연대는 온민족의 이름으로 이를 준열히 규탄하며 최소한의 목표가 달성될 때까지 4가지투쟁을 어떤 위협과 탄압에도 굴함없이 줄기차게 벌여나갈 것>이라고 선포했다.

영상은 4일 열린 <자주평화민족대단결실현 및 박근혜반통일정권퇴진 촉구집회>, <탄저균 가지고 미군은 떠나라> 평화대장정선포식 사진과 함께 4가지요구안과 4가지투쟁이 자막으로 올라가며 마무리된다.

4가지요구안과 4가지투쟁은 다음과 같다.

미국이 당장 실행해야할 4가지

1. 탄저균·보툴리눔실험, 오바마대통령 공개사과!
2.. 효순·미선살해범 인도와 SOFA 개정!
3. 북침핵전쟁연습·북침세균전실험 중단!
4. 북미관계정상화와 미군철수!

코리아연대의 4가지투쟁

1, 미대사관을 향한 평화적인 진격투쟁 계속!
2. <탄저균 가지고 미군은 떠나라> 평화대장정(7.16~8.15) 추진!
3. 반미반박근혜 대중집회개최하고 실천행동조직!
4. 국제적인 동시다발 평화적 반미시위(8.15~9.8) 진행!

21세기민족일보